메뉴 후원안내

[AHAM] 한미연합훈련이 뭐예요?

URL복사

 

 

 

 

 

 

 

 

 

 

 

 

 

(더워드뉴스(THE WORD NEWS) = 다니엘설 기자)

 

추천 비추천
추천
2명
100%
비추천
0명
0%

총 2명 참여

관련기사

57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정치

더보기
박진-윤희숙-최재형, "언론악법 저지위한 대선후보 공동투쟁"
박진, 윤희숙, 최재형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는 23일 오후 국민의힘 중앙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여당의 언론중재법 강행 처리를 막기 위한 성명서를 발표했다. 세 후보는 언론중재법이 자유민주주의를 독재로 끌고 가려는 악법이며 언론의 자유와 자유민주주의를 지키려는 모든 세력과 함께 악법을 반드시 막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성명서에서 세 후보는 당 지도부가 후보연석회의를 개최해서 공동 투쟁에 나서 줄 것과 언론 단체들이 국민의힘 대선후보자들과 공동 투쟁방안을 협의할 수 있도록 연대모임을 개최할 것, 그리고 여당은 언론자유말살법 날치기 기도를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성명서 발표 후 박진 후보는 "오늘 함께 하지 못 한 다른 후보들도 동참할 것으로 기대한다.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핵심인 언론의 자유를 말살하는 이러한 법에 대해서 모든 것을 다 동원해 이 법을 막기 위해 투쟁하겠다"고 말했다. 윤희숙 후보는 "가짜뉴스를 가장 많이 생산하는 업체는 청와대와 여당"이라고 지적하면서 "이 언론재갈법은 언론부르카법이며, 창피한 일"이고 대선후보들이 이를 막는데 앞장서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최재형 후보는 "정권 말기에 언론재갈물리기법을 강행 처리하겠다는 것은 정권의 비

국제

더보기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