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안내

[앤솔러지] 동성애는 하나님의 주권에 대한 도전이다

URL복사

 

 

동성애는 단순히 성경적 도덕성에 대한 도전이 아닙니다.  우리의 삶을 인도해가시는 하나님의 주권에 대한 도전입니다.  "누구든지 여인과 교합하듯 남자와 교합하면 둘 다 가증한 일을 행함인즉 반드시 죽일찌니 그 피가 자기에게로 돌아가리라" _ 레위기  20장 13절

 

더워드뉴스 THE WORD NEWS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오피니언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실련 "대장동 공공환수는 10%... 김만배 등 7명 8천 500억 수익"
경실련이 대장동 개발 사업 이익 분석 결과 "강제수용한 나라 땅을 민간에 넘겨 1조 6천억 부당이득을 안겼다"며 조속히 특검을 진행할 것을 촉구했다.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은 19일 기자회견을 열고 "대장동 개발을 둘러싼 권력자들의 토건 부패 실체가 계속 드러나며 온 국민이 분노하고 있다"며 "6개월 전부터 자금 세탁과 불법이 노출되었음에도 눈치만 보던 경찰과 검찰수사는 언론 보도를 확인하는 수준에도 미치지 못하고 있다"고 했다. 또 "시행 주체가 된 '성남의뜰'과 자본 5천만원 '화천대유' 등에 수천억 부당이득을 넘겨준 핵심 주체인 성남시에 대한 압수수색조차 최근에야 이루어지는 등 눈치 보기식 수사를 의심할 수밖에 없다"며 "실체 불분명한 대장동 개발사업은 누구를 위한 개발인지 무엇을 위한 개발인지 민간 특혜비리에 대해 철저한 수사가 이루어져야 한다"고 밝혔다. 대장동 개발이익과 관련, 정확한 사업비와 택지 매각현황 등이 드러나고 있지 않은 가운데 경실련은 국토교통부가 심상정 의원(정의당, 경기 고양시갑)에게 제출한 '아파트 및 연립주택 매각현황'과 '용지별 공급가격 현황' 자료를 토대로 대장동 택지매각액, 주택 분양 매출 등을 분석하고 택지 조성 및 아파트

국제

더보기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