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안내

현대자동차그룹, 보스턴 다이내믹스와 첫 번째 프로젝트 ‘공장 안전 서비스 로봇’ 공개

URL복사

 

 

 

(더워드뉴스(THE WORD NEWS) = 더워드뉴스 편집부) 현대자동차그룹이 보스턴 다이내믹스(Boston Dynamics) 인수 이후 첫 번째로 협력한 프로젝트를 공개했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17일 산업현장의 위험을 감지하고 안전을 책임지는 '공장 안전 서비스 로봇(Factory Safety Service Robot, 팩토리 세이프티 서비스 로봇)'을 최초로 공개하고, 기아 오토랜드 광명 내에서 최근 시범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공장 안전 서비스 로봇은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4족 보행 로봇 '스팟(Spot)'에 현대차그룹 로보틱스랩의 인공지능 기반 소프트웨어가 탑재된 'AI 프로세싱 서비스 유닛(AI Processing Service Unit, 이하 AI 유닛)'을 접목 시켜 완성됐다.

4족 보행 로봇 스팟은 산업현장에서 이동하기 힘든 좁은 공간과 계단 등을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으며, 특히 유연한 관절의 움직임을 활용해 사람의 눈으로 확인하기 힘든 사각지대까지 파악할 수 있다.

여기에 로보틱스랩이 자체 개발한 AI 유닛을 연동시킴으로써 공장 안전 서비스 로봇의 자율성과 기능이 한층 강화됐다.

AI 유닛은 3D Lidar,열화상 카메라,전면 카메라 등 다양한 센서와 딥러닝 기반 실시간 데이터 처리를 통해 △출입구의 개폐여부 인식 △고온 위험 감지 △외부인 무단침입 감지 등을 할 수 있으며, 인공지능 기반 내비게이션을 통해 산업현장 내 정해진 순찰영역을 자율적으로 이동한다.

또한 AI 유닛에 내장된 통신 모듈과 관제 시스템을 통해 원격으로 로봇을 조종할 수 있으며, 로봇의 시선으로 현장의 상황을 실시간 확인할 수 있어 사무실 및 외부에서도 산업현장에 대한 모니터링을 할 수 있다.

공장 안전 서비스 로봇은 근무자들이 퇴근한 새벽 시간에 정해진 영역을 자율적으로 이동 및 점검하며 새벽 순찰자들이 편안한 환경에서 안전 환경을 모니터링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있다.

현대차그룹은 기아 오토랜드 광명에서의 시범 운영을 시작으로 여러 데이터를 축적해 로봇의 시스템을 최적화 시키고 새로운 기능들을 보강해 앞으로 다양한 산업현장에 투입할 계획이다.

현대차그룹 로보틱스랩장 현동진 상무는 '공장 안전 서비스 로봇은 보스턴 다이내믹스와 첫 번째 협력 프로젝트로써 사람이 안전한 환경에서 근무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수행한다'며 '앞으로도 보스턴 다이내믹스와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사람의 안전과 편의성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기술과 서비스를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오피니언

더보기

정치

더보기
북한 교육이 부럽다고? 지금 제정신인가?
경기도교육청의 인스타그램에서 '북한 가고 싶다', '북한 친구들 부럽다'라는 내용의 웹툰을 올려 논란이 되고 있다. 26일 경기도교육청의 공식 인스타그램에 '사연 보내주면 그려주는 만화 - 북한 친구들 부럽다'라는 제목의 웹툰편이 공개됐다. 해시태그에는 '#교육청툰', '#북한 친구들 부럽다'가 달렸다. 해당 웹툰은 초등학교 교사가 2학년 학생들에게 북한 학교생활을 소개하면서 생긴 일화를 담았다. 교사가 북한의 생활을 가르치며 북한에서는 우리나라처럼 급식을 먹는 대신 도시락을 먹거나 집에 가서 먹는다고 하고 북한에서는 담임이 한 번 정해지면 졸업할 때까지 바뀌지 않는다고 하자 아이들이 "북한 부럽다!", "우와~그럼 나 진짜 북한 가고 싶다", "갈 사람 손들어~"라며 손을 드는 장면이 그려졌다. 코로나19로 인해 소풍도 가지 못한 안타까운 현실과 담임선생님과 함께 하고 싶은 어린 학생들의 소망을 담은 내용으로 볼 수 있으나 이 웹툰은 북한의 현실을 외면하고 북한을 미화하며 찬양하는 것과 다름없다며 강한 반발을 불러왔다. 대한민국 교원조합(대한교조)와 올바른 교육을 위한 전국교사 연합(올교련)은 성명서를 내고 경기도교육청의 왜곡된 교육행태에 대해 고발하며 교

국제

더보기

경제

더보기